5

I'm assuming that 코 is the same 코 meaning 'nose'. What about '끼리'? is it the same 끼리 meaning that something is true of a type or group? or is it some form of 길다 ('long')?

4

second guess is right. it changed for long time but 코(nose) + 끼(was 길 which means length) + -이

It was 고키리 and currently changed to 코끼리, but same meaning.

1) ‘코끼리’는 ‘코가 긴 것, 코가 긴 짐승’이라는 뜻으로 ‘고ㅎ + 길- + -이’의 구성으로 만들어진 것이다. ‘고ㅎ’는 ‘코’를 가리키는 단어였고, ‘길-’은 ‘長’의 뜻을, ‘-이’는 ‘것, 짐승’의 뜻을 나타낸다. ‘코끼리’의 어형으로 나타나는 것은 훈민정음으로 표기된 초기의 문헌인 <월인석보>에 ‘고키리’의 형태로 나타났다. ‘고기리, 코기리, 코길이’와 같은 형태는 ‘코가 긴 것’이라는 뜻을 드러낸 것이다. ‘코’를 나타내는 형태가 ‘고ㅎ’에서 ‘코’로 바뀌면서 ‘코키리, 코이, 코끼리’로 변하게 된다. 15세기의 ‘고키리’에서 현대의 ‘코끼리’에 이르기까지 의미는 변화하지 않았다.

ref :

1)http://www.korean.go.kr/front/wordLocal/wordHistoryList.do?mn_id=116 2)https://twitter.com/urimal365/status/423322686983401472?lang=ko

| improve this answer | |
8

The derivation is likely to have to come from 길다. The linked Tweet states that 곻, being the attested form of 코, evolved with 길- and the general nominalising suffix 이 to form 고키리 (the form attested in the 1459 월인석보 《月印釋譜》) then becoming 코키리 and ending up with 코끼리.

| improve this answer | |

Your Answer

By clicking “Post Your Answer”, you agree to our terms of service, privacy policy and cookie policy

Not the answer you're looking for? Browse other questions tagged or ask your own question.